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현아 장현승, 악성루머 뭐길래…소속사 "유포자 잡아낼 것"

[현아 장현승 악성루머, 사진 일간스포츠 DB]




‘현아 장현승’.



트러블메이커(현아·현승)가 악성루머에 대해 강력 대응하겠다고 공식입장을 내놓았다.



10일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는 페이스북·트위터 등 SNS를 통해 급속도로 번지고 있는 현아와 현승의 루머 유포자에 대해 강력한 법적 조치를 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계자는 “루머를 유포한 자가 기사 형식으로 만들어 배포했다는 것 자체가 악의적 목적이 분명하다. 경찰에 수사를 의뢰할 계획이고, 강력한 법적 처벌로 응분의 대가를 치르게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현재 변호사에 자문을 구하고 있는 중이며 빠른 시일 내에 법적조치를 취해 유포자를 잡아낼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SNS에는 기사형식을 빌어 현아와 현승에 대한 악성루머가 번졌다. 악성루머 글은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작성된 것으로 추정된다.



해당 글에는 현아와 관련된 문제와 이에 따른 소속사 측의 공식입장 발표 등 보는 이로 하여금 오해의 소지가 다분한 내용이 담겨 있다.



현아 장현승 악성루머에 네티즌들은 “현아 장현승, 정말 교묘하게 만들었다”,“현아 장현승, 현아 상처 많이 받았을 듯”,“현아 장현승, 아직 어린 친구들인데…”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