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신혜 해명, "글래머 몸매는 착시효과"…"믿을 수 없어"





‘박신혜 해명’.



배우 박신혜가 글래머러스한 몸매가 부각된 행사 인증사진에 대해 해명했다.



박신혜는 9일 자신의 트위터에 “그림자와 머리카락 덕에 글래머 소리를 듣게 되다니, 웃어야 되는 거야 울어야 되는 거야”라며 “내 웨이보에서 나온 사진 아닌데…. 내 웨이보엔 그런 사진 없어요 없어”라고 말했다.



앞서 8일 박신혜는 홍콩에서 열린 한 패션 브랜드 오프닝 행사에 참석했다. 해당 행사에서 촬영된 사진에서 그녀는 글래머러스한 몸매를 선보여 많은 화제를 모았다.



공개된 사진 속 박신혜는 가슴 라인이 깊게 파인 과감한 드레스로 눈길을 끌었다. 특히 깊게 파인 브이 라인에 드러난 육감적인 몸매는 그간 보여준 청순한 이미지와는 상반되는 섹시한 매력을 뽐냈다.



하지만 박신혜는 그림자와 머리카락으로 인한 착시현상이라고 자신이 직접 해명했다. 해당사진은 행사에 참가한 홍보업체에서 촬영하고 자사의 웨이보에 공개한 사진으로 밝혀졌다.



박신혜 해명에 네티즌들은 “박신혜 해명, 글래머 몸매에 해명은 왜?”,“박신혜 해명, 나도 보고 깜짝 놀랐다”,“박신혜 해명, 착시라고 하기에는 너무나 글래머러스 했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