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샴쌍둥이 귀신고래 사체



















멕시코 국립자연보호위원회(CONANP)가 8일(이하 현지시간) 머리와 꼬리가 각각 두 개지만 복부가 붙어있는 새끼 귀신고래의 사체 사진을 공개했다. 이 귀신고래는 지난 5일 멕시코 바하 반도 부근의 오호 데 리에브레 환초지대에서 어부들에 의해 발견됐다. [AP=뉴시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