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지혜, 옷방에서 나온 19금 망사 스타킹에 '화들짝'

가수 이지혜가 드레스룸을 공개했다.

8일 방송된 JTBC '집밥의 여왕'에서는 이지혜, 오나미, 낸시랭, 사유리가 출연해 집을 공개하고 요리대결을 펼쳤다.

이날 방송에서 눈길을 끈 건 이지혜의 드레스룸. 그녀의 방에는 옷이 색깔별로 깔끔하게 정리되어 있어 감탄을 자아냈다.

의외의 물건도 있었다. 사유리는 전신 망사 스타킹을 발견하고는 "이거 뭐야?"라고 놀라움을 표했다. 이에 난처해하는 이지혜는 "괌에 놀러갔을 때 친구들과 샀던 거다"라고 설명했다.

하지만, 19금 망사스타킹의 충격은 가라앉지 않았다. 오나미는 "남자친구 있는 사람이나 결혼한 사람들이 선호하는 제품이다"라고 말했다. 이에 이지혜는 "결혼하면 신혼 첫날밤에 이벤트 할 거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지혜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괌에 놀러 갔을 때 친구들이 '사자'고 해야 샀는데 집에 있는지 몰랐다"며 "너무 당황했는데, 당황하면 더 놀릴까봐 아무렇지 않은 척 넘어갔다"고 속내를 털어놨다.

(JTBC 방송뉴스팀)

JTBC 핫클릭

오나미, 씨엘 닮은꼴에 선명한 복근…"이렇게 섹시했나?"사유리 집공개, 고품격 인테리어…'4차원 아닌 천상여자''마녀사냥' 성시경 "신동엽은 70대 때에도 여전히…"



Copyright by JTBC & Jcube Interactive.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