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영자 집공개, 공주풍의 인테리어…관상용 침실까지





‘이영자 집공개’.



이영자가 자신의 집을 공개했다.



이영자는 8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맘마미아’에서 한강이 내려다보이는 멋진 싱글하우스를 공개했다.



화이트 톤으로 꾸며진 이영자의 집은 심플하면서도 깨끗했다. 특히 아기자기하게 꾸며진 북유럽풍의 주방은 보는 이를 감탄케 했다.



이영자는 “사람이 보이는 모습이 전부는 아니다”며 “남들은 그림 살 때 난 그릇을 산다. 목걸이와 반지 등 액세서리에 관심없고 그릇을 살 때 희열과 삶의 의미를 느낀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이영자는 관상용 침실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나는 눈이 행복해야 행복하다”라며 “예쁜 침실이 흐트러질까봐 잠을 못 잔다”고 고백했다.

이날 이영자는 요리 실력을 공개, 부모님에게 ‘이영자표 떡국’을 대접했다.



이영자 집공개에 네티즌들은 “이영자 집공개, 엄청난 반전이다”,“이영자 집공개, 관상용 침실 대박이다”,“이영자 집공개, 멋진 전망 부럽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