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MicroTAS 2015 국제학술회의' 경주 화백컨벤션센터서

【경주=뉴시스】김재원 기자 = 경북 경주시와 MicroTAS 2015 조직위원회는 9일 경주시청에서 'MicroTAS 2015 국제학술회의'를 내년 10월25일부터 29일까지 5일간 경주 화백컨벤션센터에서 개최하기로 하고 이에 관한 상호협약을 체결한다.



MicroTAS는 초미세 의료진단칩 등 정밀의료, 바이오 관련학자, 연구원, 산업체 관계자 등이 참여하는 세계적인 학술대회로 1994년 이래 워싱턴, 도쿄, 파리 등 세계 주요 도시에서 매년 개최돼 왔으며 2015년도 개최지로 한국이 선정돼 국내 주요 컨벤션센터에서 제안서가 제출됐으나 최종 경주 화백컨벤션센터가 선정됐다.



이번 협약체결에 따라 양 기관은 MicroTAS 2015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상호 노력하고 학술회의 참가자들의 편의도모를 위한 행정적 지원과 더불어 MICE 전문인력 고용 등 일자리 창출을 통한 지역경제 발전에도 함께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행사기간 동안 참여자 규모는 1500명에서 2000여 명으로 예상되며 이중 외국인도 1300여 명이 참여할 것으로 보인다.



경제적 파급효과는 순소비 규모가 37억원 정도이며 사용료 수익, 식음료 매출 등 컨벤션센터 수익규모만 2억원에 이를 것으로 기대된다.



경주시는 올 9월 준공예정인 화백컨벤션센터의 개관전에 국제회의 유치를 위해 유치 전담조직으로 지난해 10월 사단법인 경주컨벤션뷰로를 설립했으며 국제회의를 유치할 직원을 공개 모집해 본부장을 비롯 컨벤션 분야 최고 전문가를 채용해 유치업무에 노력을 기울여 왔다.



이외에도 현재 17개 정도의 국제회의, 컨벤션 유치를 추진 중에 있어 앞으로 학회, 기업회의 등 컨벤션 유치가 이어질 것으로 기대되며 화백컨벤션센터가 본격적으로 운영되는 2015년에는 물포럼을 비롯해 많은 국내외 회의와 행사 등이 개최돼 숙박시설 등 경주지역 관광산업 발전에 새로운 전기를 맞을 것으로 기대된다.



최양식 경주시장은 “화백컨벤션센터는 국내 어느 지역보다 뛰어난 입지조건을 갖추고 있고 훌륭한 시설과 풍부한 관광 인프라 등 컨벤션하기에 적합한 지리적, 환경적 여건을 갖추고 있어 올해부터 국제회의 등 컨벤션 유치가 본격화 되면 단기간내에 흑자달성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한다”며 자신감을 피력했다.



jwkim@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