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직장인 건강보험료 인상, 이달부터…얼마 더 내나

직장인 건강보험료 인상 (사진= 중앙 포토)
‘직장인 건강보험료 인상’.



직장인 건강보험료가 이번 달부터 1.7% 인상된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은 1월부터 직장가입자의 건강보험료율이 작년 월 보수액의 5.89%에서 5.99%로 인상됐다고 9일 밝혔다. 보건복지부는 지난해 6월 18일 건강보험료를 결정하는 건강보험정책심의위원회를 열어 2014년 건강보험료 인상률을 1.7%로 결정했다.



이에 올해 직장가입자 월평균 보험료는 9만4140원으로 작년 9만2570원보다 1570원이 올랐다.



지역가입자 월평균 보험료도 8만1130원에서 8만2490원으로 올라 1360원이 늘었다.



최근 연도별 인상률은 2011년 5.9%, 2012년 2.8%, 2013년 1.6%였다. 이번 인상률 1.7%는 건강보험공단이 출범한 이후 역대 세 번째로 낮은 수준이다. 이는 건강보험재정이 흑자를 유지하고 있기 때문으로 보인다.

건강보험료는 보통 수가라 불리는 의료서비스 비용과 실물경제 등을 고려해 결정된다.



직장인 건강보험료 인상에 네티즌들은 “돈 남아돈다면서 왜 직장인 건강보험료 인상해?”, “직장인 건강보험료 인상, 월급만 빼고 다 오르는구나”, “직장인 건강보험료 인상, 공공요금 오르더니 이것도” 등 다양한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직장인 건강보험료 인상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