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갑판 위에 흥건한 피… 무슨 일인가 보니































해양생물보호단체 시셰퍼드(Sea Shepherd Conservation Society)가 5일(현지시간) 일본 포경선 니신마루호에 죽은 밍크고래가 갑판에 놓여있는 항공사진을 공개했다. 니신마루호의 갑판에 죽은 고래의 피가 남아있다. 시셰퍼드 측은 '일본 포경선의 남극해 조업은 국제법 위반으로 국제사회가 나서서 막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로이터=뉴스1]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