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장근석 18년 전, "저 아이는 아시아 프린스가 됩니다" 왕자의 새해 인사

장근석 18년 전 [사진 장근석 트위터]
 

‘장근석 18년 전’



‘예쁜 남자’ 장근석이 새해 인사를 전했다. 18년 전 자신의 사진과 함께다.



3일 장근석은 자신의 트위터에 “늦었지만 해피 뉴 이어(happy new year). 지금으로부터 약 18년 전 콧구멍을 벌렁거리던 저 아이는 아시아 프린스가 됩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18년 전 CF에 출연했던 장근석의 모습이 담겨있다. 장근석은 입을 오므린 채 미소를 짓고 있다.



장근석 18년 전 모습을 접한 네티즌들은 “장근석 18년 전, 콧구멍 벌름거려도 귀엽네”, “장근석 18년 전, 아시아 프린스?”, “장근석 18년 전에도 예쁘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장근석 18년 전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