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고아라 눈물, "나를 깰 수는 있지만…" 과거 트라우마 고백

고아라 눈물 [tvN ‘응답하라 1994 에필로그’]
 
‘고아라 눈물’

배우 고아라가 남모를 고민을 말하며 눈물을 흘렸다.

‘응답하라 1994’에서 성나정 역을 맡은 고아라는 과거 캐릭터에 대한 트라우마로 힘들었던 심경을 토로했다.

3일 tvN ‘응답하라 1994 에필로그’에서는 출연 배우들의 캐스팅 당시 인터뷰가 공개됐다.

인터뷰에서 고아라는 자신의 데뷔작인 KBS 2TV ‘성장드라마 반올림’의 이옥림 캐릭터에 대해 언급했다. 고아라는 “이미지 변신을 위한 작품을 원하는 건 사실이다. 나를 깰 수는 있지만 두려운 것도 있다”고 했다. 이어 “옥림이에 대한 트라우마가 있긴 하다. 이미지가 너무 강하기 때문에”라며 눈물을 흘렸다. 고아라는 “어느 순간 이렇게 살아도 될까 생각했다. 기존 이미지를 깨야하는데, 깰 수는 있겠는데 지금의 내가 할 수 있을까라는 걱정이 된다”고 덧붙였다.

고아라 눈물 방송을 접한 네티즌들은 “고아라 눈물, 성나정으로 옥림이 트라우마 극복”, “고아라 눈물, 성나정 맞아? 여신이네”, “고아라 눈물, 아픔이 있었구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고아라 눈물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