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300억 짜리 뒷마당, '100여명 수용' 개인용 운동장…"뒷마당 맞아?"

300억 짜리 뒷마당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
 

‘300억 짜리 뒷마당’.



300억짜리 뒷마당은 어떤 모습일까. 300억 짜리 뒷마당에는 첨단 시설을 갖춘 개인용 운동장이 세워질 전망이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300억 짜리 뒷마당’이라는 제목의 사진이 공개됐다.



공개된 이 사진엔 미국 캔사스 시티에 있는 한 건축회사가 3000만 달러, 즉 300억 원이 넘는 돈을 내면 갑부들에게 지어주는 거대한 첨단 운동장의 모습이 보인다.



이 길이가 약 45미터에 달하는 이 운동장 주변에는 높이 5미터의 LED가 세워지고, 경기에 따라 맞는 배경 이미지를 만들어 준다고 한다.



100명이 앉을 수 있는 관중석도 있으며, 스코어보드와 확성기 등 음향 장치도 갖출 것이라고 한다.



‘300억 짜리 뒷마당’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300억 짜리 뒷마당, 저게 마당이라니 믿을 수 없어”, “300억 짜리 뒷마당, 저런 거 갖는 사람은 재산이 얼마나 있어야 해?”, “300억 짜리 뒷마당, 차라리 집을 짓지”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300억 짜리 뒷마당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