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전지현 정형돈 패러디 "여배우의 변신은 무죄? 정형돈이랑 같이 하면 좋겠다"

전지현 정형돈 패러디 (사진= ‘별에서 온 그대’ 방송화면 캡처)




 

‘전지현 정형돈 패러디’.



전지현이 정형돈으로 변신해 웃음을 자아냈다.



2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6회에서 천송이(전지현)는 학교로 가던 도중 자신의 차 안에서 “천송이가 랩을 한다. 송송송. 우리 언니 만송이 내 동생은 백송이”라며 노래를 불렀다.



이는 MBC ‘무한도전-2013 무도가요제’에서 정형돈과 지드래곤이 불렀던 ‘해볼라고’의 정형돈 랩 부분이다. 천송이(전지현)가 개사해 부른 가사는 시청자들에게 폭소를 안겨줬다.



‘전지현 정형돈 패러디’를 본 네티즌들은 “전지현 정형돈 패러디, 정말 웃기다”, “전지현 정형돈 패러디, 정형돈이랑 합동 무대!”, “전지현 정형돈 패러디, 전지현 코믹 연기 보면 엽기적인 그녀 생각나” 등 다양한 반응을 나타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전지현 정형돈 패러디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