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경호 차 화제, 이승기 차와 비교해보니…"윤아가 부러워"





‘정경호 차’.



배우 정경호와 소녀시대 수영이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이 가운데 두 사람이 데이트에 사용한 정경호의 차도 덩달아 화제다.



두 사람은 데이트시 주로 정경호의 차 ‘BMW 420d’ 쿠페를 이용했다. 특히 정경호는 자신의 차를 이용해 수영의 집으로 그를 데리러 가고 또 데이트 후에도 친절하게 데려다 줬다. 주변의 시선을 의식해 수영의 집 지하 주차장까지 내려가는 치밀함을 보였다.



BMW 420d 쿠페는 트윈파워 터보 기술이 적용된 4기통 디젤엔진이 탑재됐다. 최고 출력 184마력, 최대토크 38.8kg·m의 힘을 발휘한다. 특히 정지 상태에서 7.3초 만에 시속 100㎞까지 가속이 가능하다. 가격은 뉴 420d 럭셔리 라인이 부가세 포함 5530만 원이다.



앞서 1일 윤아와 이승기의 열애설이 전해진 가운데 이승기의 차량 역시 화제가 됐다. 이승기의 차는 레인지로버 최신 모델인 ‘올 뉴 레인지로버’. 1억 7000만 원을 호가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경호 차 가격의 약 3배다.



이에 네티즌들은 “정경호 차, 이승기 차가 3배네”,“정경호 차, 윤아가 더 부럽네”,“정경호 차, 아름다운 여친에 BMW까지 부럽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