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4천억 원 자전거 길 "하늘을 가로질러 달리는 기분, 느낄수 있다!"

4천 억 자전거 길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4천억 원 자전거 길’.



4천억 원의 예산이 드는 하늘을 가르는 자전거 길이 세워질까?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 ‘4천억 원 자전거 길’이라는 제목과 함께 사진 한 장이 올라왔다.



사진 속에는 하늘을 가로질러 만들어진 자전거 길의 모습이 담겼다.



이 사진은 유명 건축가 노먼 포스터가 기획한 하늘 자전거 길의 조감도로 알려졌다.



길의 정식 명칭은 ‘스카이 사이클’. 프로젝트는 아직 계획 단계 수준에 머물러 있지만 실제 런던 철길 위에 세워질 예정이다.



이 ‘4천억 원 자전거 길’은 총 길이가 무려 219㎞다. 건설되면 10개의 루트를 통해 시간당 1만2000대의 자전거가 달리게 된다.



하늘 자전거 길은 약 20년의 제작기간과 우리 돈으로 4000억 원에 해당되는 예산이 필요하다.



‘4천억 원 자전거 길’ 소식에 네티즌들은 “4천억 원 자전거 길, 신기하다”, “4천억 원 자전거 길, 저게 가능해?”, “4천억 원 자전거 길, 너무 예산이 비싸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4천억 원 자전거 길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