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허경환 김지민 통화, 45분씩이나…진짜 핑크빛 기류?

허경환 김지민 통화 (사진= KBS2 ‘해피투게더3’ 방송화면 캡처)




 

‘허경환 김지민 통화’.



개그맨 허경환 김지민 핑크빛 기류?



2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에는 KBS 연예대상에서 대상을 수상한 김준호부터 최우수상을 받은 김준현, 김지민과 우수상을 수상한 김민경, 유민상이 출연해 ‘수상자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서 해투 MC들은 최근 김지민과 허경환 사이에 흐르고 있는 핑크빛 기류에 대해 궁금증을 드러냈다.



이에 김준현은 “‘인간의 조건’을 촬영하는데 허경환이 김지민과 45분간 통화를 하더라”라고 폭로해 주위를 놀라게 했다. 다소 당황한 김지민은 “허경환에게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에 대한 조언을 구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허경환은 “사실 과거를 모르면 만날 수 있다. 근데 과거를 너무 잘 안다. 과거를 알면 절대 만날 수 없다고 생각했는데…”라며 말끝을 흐려 묘한 여운을 남겼다.



허경환 김지민 통화 소식에 네티즌들은 “허경환 김지민 통화, 둘이 진짜 묘하네”, “허경환 김지민 통화, 친하면 그 정도 할 수 있지 뭐”, “허경환 김지민 통화, 둘이 잘 어울리는데 진짜 사귀면 좋겠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허경환 김지민 통화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