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선미녀삼총사 하지원 "촬영하면서도 잘 잔다, 연기가 아니었네~"

[사진 일간스포츠]




‘조선미녀삼총사 하지원’.



2일 오후 서울 왕십리 CGV에서 영화 ‘조선미녀삼총사’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제작발표회에는 박제현 감독과 배우 하지원, 강예원, 가인, 고창석, 주상욱 등이 참석했다.



하지원은 레드 원피스에 검은색 재킷을 걸쳐 단정한 차림으로 자리했다.



이날 제작발표회에서 가인은 하지원이 연기를 하며 실제로 잠을 잤다는 뒷이야기를 폭로했다.



이에 하지원이 “사실 고백하자면 드라마나 영화에 자는 신이 있으면 진짜 잔다. 이번 영화에도 잠이 들었더라”라며 고백했다.



영화 ‘조선미녀삼총사’는 완벽한 검거율을 자랑하는 조선최고의 현상금 사냥꾼 삼총사가 조선의 운명이 걸린 거대한 사건을 맡으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이달 29일 개봉된다.



네티즌들은 “조선미녀삼총사 하지원, 예쁘다”,“조선미녀삼총사 하지원, 연기가 아니라 실제였네”,“조선미녀삼총사 하지원, 영화랑 하지원 분위기가 잘 안 맞는 듯”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조선미녀삼총사 하지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