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일본, 신사 찾아 소망 기원…새해에도 우익 행보 계속?

[앵커]

이번에는 도쿄를 연결해보겠습니다.

서승욱 특파원, 일본 국민들은 새해 첫 날을 어떻게 보냈습니까?

[기자]

일본에인들도 신사나 절을 찾아 소망을 빌며 새해를 시작하는 사람이 많은데요. 올해도 새벽부터 많은 시민들이 메이지진구 등 도쿄의 유명 신사를 찾았습니다.

또 백화점에도 신년 복주머니를 사기 위해 엄청난 인파가 몰렸습니다.

[앵커]

백화점에 사람이 많다는 건 그만큼 경제가 좋아졌다는 신호 아닌가요?

[기자]

네, 먼저 주식 얘기를 빼놓을 수가 없는데요. 지난해 1년동안 일본의 주가는 무려 57%나 올랐습니다.41년 만의 최대 상승폭인데요, 새해에도 돈을 무제한 푸는 아베노믹스 정책을 통해 경제를 확실히 살리고 지지율도 올린다는 게 아베 신조 총리의 포부입니다.

하지만 올 4월로 예정된 소비세 인상 조치가 걸림돌이 될 수 있다는 지적도 나옵니다.

[앵커]

아베 총리가 야스쿠니 참배를 강행한데 따른 후폭풍이 계속되고 있는데요. 국내지지율은 조금올랐다고 합니다. 이같은 우익 행보, 새해에도 지속될까요.

[기자]

네, 오늘도 신도 요시타카 총무상이 야스쿠니를 참배해 논란을 불러 일으켰구요. 아베 총리는 신년사에 해당하는 연두소감에서 개헌에 강한 의욕을 드러냈습니다.

새해 벽두부터 평화헌법을 바꾸겠다는 의지를 밝힌 겁니다.

당장 올 봄엔 집단적 자위권 행사도 본격 추진할 예정이라 한국 등 주변국과 갈등이 이어질 전망입니다.

JTBC 핫클릭

미국, 폭죽·꽃가루로 축제 분위기…새해 미 경제 청신호중국, 불꽃놀이로 신년맞이…"새해엔 대기오염 줄어들길"흥분·설렘…지구촌, 다채로운 새해맞이 축제로 '들썩'재정 위기에 시달린 유럽…"새해엔 불황 탈출했으면"세계 새해맞이 풍경…동양이나 서양이나 역시 '불꽃놀이'



Copyright by JTBC & Jcube Interactive.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