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승기 윤아 열애 “4개월 된 커플…남다른 ‘신데렐라’ 데이트”

이승기 윤아 열애 (사진= 중앙 포토, 일간스포츠)




새해 첫날부터 최고 인기 스타 ‘이승기 윤아 열애’라는 빅뉴스가 터져 인터넷이 뜨겁다.



1월 1일 ‘디스패치’는 두 사람의 데이트 현장을 포착한 여러 장의 사진과 함께 두 사람이 지난해 9월부터 4개월간 사랑을 키워오고 있다고 보도했다.



현재 양측은 공식적으로 열애를 인정한 상태다.



‘디스패치’가 지난해 10월부터 약 3개월 동안 둘의 사랑을 지켜본 바에 따르면 두 사람 그야말로 ‘착한 사랑’을 하고 있다고 전해진다. 상대를 배려하고 정도를 지키는 선에서 연애를 하며, 데이트는 새벽 1시를 넘기지 않는 한 마디로 ‘신데렐라’ 데이트였다고 표현했다.



두 사람은 가족과 함께 살고 있기에, 이승기가 윤아의 아파트로 가서 주차장에서 그녀를 태우고 주로 차 안에서 데이트를 즐겼다.



최고 인기 스타인만큼 해외 공연과 해외 촬영으로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틈나는 대로 만남을 가졌다고 한다.



지난 2009년부터 꾸준히 윤아를 이상형으로 꼽은 이승기와 소녀시대의 윤아. 두 톱스타의 앞으로의 만남에 더욱 관심이 커진다.



이승기 윤아 열애 소식에 네티즌들은 “새해 첫날부터 이승기 윤아 열애 대박”, “이승기 윤아 열애, 승기 그렇게 윤아 좋다고 하더니 결국 성공했네”, “이승기 윤아 열애, 두 사람 정말로 잘 어울리는 선남선녀인데 잘 해서 결혼까지”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