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첨가물 빼고 영양 더하고 … 힐링푸드, 소비자 입맛 잡았다

“불경기에 사람들은 불필요한 물건은 사지 않는다. 하지만 필요한 상품은 폭발적으로 팔린다.” 일본 패션 브랜드 유니클로의 야나이 다다시 회장이 한 말이다. 꽁꽁 언 경기 속에서도 소비자들은 ‘확실한 가치를 주는 제품’에는 지갑을 연다는 뜻이다. 올 한해 식음료 업계는 ‘건강’이라는 기본적인 가치에 집중했다. 최근 불고 있는 ‘웰빙’ ‘힐링’은 육체적, 정신적 건강의 조화를 통해 행복하고 아름다운 삶을 추구하는 것이고, 이를 위해서는 먼저 ‘건강’해야 한다는 것이다. 이 때문에 기존에 있던 제품 중 건강을 염두에 두고 첨가물을 제거해 업그레이드한 제품이 인기를 끌었다. 파리바게뜨의 ‘무설탕 식빵’, 남양유업의 ‘프렌치카페 카페믹스 누보’, 한국허벌라이프의 ‘프로틴 바 디럭스’가 대표적이다.



건강한 먹거리, 식음료 시장 주도

파리바게뜨의 ‘무설탕 식빵’은 이름 그대로 설탕이 0%이다. 효모는 반죽을 발효시켜 빵이 부풀어 오르게 한다. 식빵에 들어가는 설탕은 이 효모의 영양분이 된다. 식빵 특유의 식감이 발효 정도에 따라 달라지므로 발효를 돕는 설탕이 없으면 맛있는 식빵을 얻기 힘들다. 하지만 파리바게뜨는 6년 이상을 연구에 매진한 결과 이 같은 기술적 어려움을 극복했다. 설탕은 물론 다른 당을 일체 사용하지 않고도 빵을 제조한다. 설탕이 들어가지 않아 자칫 밋밋해질 수 있는 맛은 고소한 국내산 현미, 호두로 보완했다. 단맛을 덜어내는 대신 담백한 식빵 본연의 풍미를 살려냈다는 평을 받았다.



1 기존 함유량을 업그레이드한 한국야쿠르트의 ‘7even’
2 당을 사용하지 않는 파리바게뜨의 ‘무설탕 식빵’
3 인산염이 들어가지 않은 남양유업의 ‘프렌치카페 카페믹스 누보’


설탕 없이 구운 식빵, 인산염 뺀 커피믹스



 남양유업의 ‘프렌치카페 카페믹스 누보’는 뼈 건강을 위해 커피믹스의 첨가물 ‘인산염’을 뺐다. 인(P)은 동물의 뼈나 이 등의 주요 성분이다. 인산염은 인의 유래물질로 가공식품의 원료를 다른 성분들과 잘 섞이게 하고 생산 효율성을 높이는 역할을 해 커피믹스 제조 과정에서 사용할 수밖에 없었다. 하지만 인을 과다 섭취하면 칼슘이 유실될 수 있다. 과도한 인이 칼슘과 결합한 상태로 몸 밖으로 배출되기 때문이다. 이에 남양유업은 커피믹스에 들어가는 첨가물 중 80%를 차지하는 카제인과 인산염을 빼고 이를 식품원료로 대체하는 데 성공, 자연식품에 가까운 커피믹스를 탄생시켰다. 남양유업 측은 하루 평균 2회 이상 커피를 음용하는 30~40대 여성 500명을 대상으로 블라인드 테스트를 진행한 결과 프렌치카페 카페믹스 누보가 최고 점수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4 FP공법을 적용한 동원F&B의 ‘동원연어’
 한국허벌라이프의 ‘프로틴 바 디럭스’는 농축우유단백질 10g을 함유하고 트랜스 지방 0g, 140kcal로 가볍게 즐길 수 있는 영양간식이다. 한국허벌라이프 측은 7가지 필수 비타민(비타민 B1, B2, B6, B12, E, 나이아신, 판토텐산)과 칼슘까지 골고루 들어 있어 균형 잡힌 영양과 에너지 공급에도 도움이 된다고 전했다.



7가지 비타민 넣은 에너지 바, 연어 통조림



 원료를 가공하지 않고 있는 그대로 담아낸 제품도 인기를 끌었다. 동원F&B가 출시한 ‘동원연어’는 FP(Fresh Pack)공법을 이용해 만들었다. FP공법은 연어를 가공하지 않고 그대로 통조림에 담은 후 높은 온도와 압력을 가해 한 번에 삶아내는 방식이다. 제조 과정에서 연어를 두 번 삶으면 고기가 쉽게 부스러지는 데 비해 FP공법을 이용하면 살코기 덩어리째로 신선하고 부드러운 연어를 제공할 수 있다.



5 트랜스 지방 0g 한국허벌라이프의 ‘프로틴 바 디럭스’
 기존 함유량을 업그레이드해 인기를 끈 제품도 있다. 유산균 1000억 마리를 함유한 한국야쿠르트의 7even이다. 7even은 건강하고 깨끗한 아기의 장에서 선별한 7가지 프로바이오틱스 1000억 유산균으로 유해독소가 증가한 장 환경 개선을 돕는 유산균 발효유다. ‘좋은 유산균을 얼마나 많이 함유하고 있느냐’는 프로바이오틱스의 기술력을 한 단계 높인 것으로 평가받고 있으며, 허브 ‘엘더플라워’ 추출물 등을 첨가해 이전 발효유에서 볼 수 없는 새로운 맛으로 발효유의 패러다임을 바꾸었다는 평가를 받았다. 7even은 지난 10월 8일 출시 1주년을 맞아 연간 매출 1000억원을 돌파했다. 



배은나 객원기자 enba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