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우 종영소감, "쓰레기 다시 만날 수 있을까"…정말?

[사진 ‘응답하라 1994’]
 

‘정우 종영소감’. 



‘응답하라 1994’의 정우가 종영소감을 전했다.



정우 종영소감은 그이 말대로 붕 떠서 감사하다는 내용이다.



쓰레기로 열연한 정우는 종영소감으로 “쓰레기라는 인물을 만나서 행복했다”고 햇다.



정우는 28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그동안 ‘응답하라 1994’를 사랑해주신 시청자 여러분 감사드립니다. 쓰레기라는 인물을 만나서 정말 행복했습니다. 분에 넘치는 사랑에 그저 감사하고 고맙다는 말밖에 생각나지 않습니다”라고 전했다.



정우는 ‘응답하라 1994’에서 무뚝뚝하면서도 따뜻하고 섬세한 면을 갖춘 쓰레기 캐릭터를 실감나게 연기해 사랑을 얻었다. 그래서인지 정우의 종영소감은 진지했다.



정우의 종영 소감을 접한 네티즌들은 “쓰레기는 최고 캐릭터, 다시 만날 수 있을까”라며 아쉬워했다. 다른 네티즌은 다음에도 정우의 종영소감을 접했으면 좋겠다고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