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추사랑 가방선물, 허경환 "가방선물 처음이야 내사랑" 고백했지만…

추사랑 가방선물 [사진 허경환 트위터]




 

‘추사랑 가방선물’.



이종격투기 선수 추성훈의 딸 추사랑이 가방선물을 받았다. 개그맨 허경환은 무릎까지 꿇고 추사랑에게 가방선물을 했다.



허경환은 23일 자신의 트위터에 “가방 선물 처음이야. 내 사랑. 아니 추사랑”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에서 허경환은 추사랑에게 미니마우스 캐릭터가 그려진 가방을 주고 있다.



특히 무릎까지 꿇으며 생애 처음 여자에게 가방을 선물했다는 허경환의 애절한 표정과 달리, 추사랑의 뾰로통한 표정이 비교돼 웃음을 전한다.



‘추사랑 가방 선물’ 접한 네티즌들은 “추사랑 가방 선물, 사랑이 표정 귀여워”, “추사랑 가방 선물, 먹을 건 없어요?”, “추사랑 가방 선물, 여자는 도도해야해”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