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사진] 메주 익어가는 계절


23일 충남 계룡시 엄사면의 한 농가에서 농민이 처마 밑에 메주를 매달고 있다. 메주는 약 두 달 간의 건조를 거쳐 된장·간장의 재료로 쓰인다.

프리랜서 김성태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