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정은 우상화는? 2014년 北달력보니

















































장성택 처형 이후 북한에서 김정은 유일권력체제가 속도를 낼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그렇다면 김일성과 김정일 같은 개인우상화 작업까지 시작될지, 그 힌트가 북한 달력에 나와 있다고 JTBC가 보도했다.



다음은 JTBC 보도내용.



골프 퍼터를 어깨에 멘 미니스커트 차림의 젊은 여성. 돌고래 아쿠아리움을 배경으로 웃는 도시 여성까지.



1970~80년대 풍의 화보집 같은 북한의 내년 달력이다.



첫 장에는 북한의 연도표기법인 주체 103년 연호가 눈에 띈다.



우상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김정은의 생일은 어떨까.



김정은 노동당 제1비서의 생일은 1월8일인데 내년 달력에는 이렇게 검은색 평일로 처리됐다.



국경일로 지정되지 않은 것.



북한 체제의 특성상 만으로 김정일의 3년상이 끝나기 전에는 김정은에 대한 우상화 작업을 마무리하기 어렵기 때문이다.



따라서, 김정은의 생일은 2015년 달력에서나 공휴일로 지정될 걸로 보인다.



대신 김정은이 노동당 제1비서로 추대된 4월11일과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된 4월13일은 별도의 설명을 붙여 기념하고 있다.



원수 칭호를 받은 7월17일, 인민군 총사령관에 임명된 12월30일도 상세히 의미를 부여하며 우상화 사전 정지작업을 진척시키고 있다.



베이징=정용환 특파원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JTBC 아침& 뉴스 캡처]



관련기사

▶ "술 마시다 건배사가…" 장성택 측근 4~5명 추가 처형설

▶ "김정은, 의도적으로 눈썹 절반으로 민 이유는 괴팍한…"

▶ "中으로 탈출한 張측근, 핵자료로 국정원과 망명협상"

▶ "내각 뜬 별 1호 박봉주, 경제 안 풀리면…" 공포

▶ 장성택 몰락 예언했던 국정원 전 차장 당시 했던 말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