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강유미 논란 "지각해서 구급차 타고 스케줄? 스스로 SNS에 올린 건 왜"

강유미 논란 [사진 강유미 SNS]




 

‘강유미 논란’.



개그우먼 강유미가 구급차 인증샷으로 논란이 되고 있다.



7일 강유미는 자신의 SNS에 한 장의 사진을 올렸다. 구급차 내부 모습이 담긴 것이었다. 그는 “부산 공연에 늦어서 구급차라는 걸 처음 타고 이동하는 중. 살다 보면 이런 일, 저런 일…”이라는 글도 함께 게재했다.



이 사실이 알려지자 강유미를 향한 네티즌들의 비판이 쏟아졌다. 응급 환자를 위해 준비된 구급차를 개인적인 스케줄을 소화하는 데에 사용했다는 점 때문이다.



또 강유미가 이를 스스로 SNS에 올린 것에 대한 지적도 있다. 본인은 일상을 전하기 위해 올렸겠지만 네티즌이 이를 받아들이기엔 무리가 있었다. “그게 무슨 자랑이라고 SNS에 올리냐”는 반응이 대부분이다.



네티즌들은 “강유미 논란, 무슨 생각으로 저걸 SNS에 올렸지”, “강유미 논란, 개념 좀 챙기세요”, “강유미 논란, 참 당황스럽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