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사진] 트롤리 버스 … 강남에 명물 하나 더 생겼네



12일 오후 강남 시티투어버스인 트롤리버스에 강남구청 직원들이 탑승해 있다. 이날부터 운행에 들어간 이 버스는 무료 와이파이, 16개 전 좌석 개인별 VOD 안내시스템(한·중·일·영 등 4개 국어), 신용카드를 통한 20개국 자국통화 결제서비스가 구축돼 있다. 매일 오전 9시부터 오후 8시까지 연중무휴 운행한다. 버스는 강남관광정보센터에서 출발해 압구정·청담동·봉은사·코엑스·강남역·가로수길 등 강남지역 주요 명소 21곳을 두루 지난다. 운임은 1만2000원. 작은 사진은 주행 중인 트롤리버스의 외부 모습. [뉴스1·뉴시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