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상봉동 이노시티, 유동인구 풍부한 서울 동북관문에 초대형 쇼핑몰 오픈

상봉동 이노시티가 지난달 29일 유동인구가 많은 동북권 상권의 중심에 상륙했다.
하루 유동인구가 1만여 명에 달하는 동북 상권 중심에 대형 쇼핑몰이 상륙했다. 지난달 29일 개관한 상봉동 이노시티는 3만여 명이 넘는 방문객을 맞이해 성황리에 신고식을 마쳤다.



2년치 임대료 선지급 파격
1억원대 소형상가도 공급

선임대 후분양 조건을 내세워 분양 중인 ‘상봉동 이노시티’는 현대엠코가 시행시공했으며 지하 7층~지상 48층의 초고층 주상복합인 ‘상봉 프레미어스 엠코’의 상업시설로 지하 2층~지상 11층으로 조성된다. 총 323개의 점포로 구성되며 최소 1억원대부터 투자 가능한 소형상가도 공급된다. 오픈일(11월 29일)을 기준으로 2년치 임대료를 선지급하는 파격적인 조건과 함께 10년간 임차인을 보장해 주기 때문에 투자 안정성뿐 아니라 투자 리스크도 최소화된다.



상봉동 이노시티는 중앙선과 경춘선을 이용할 수 있는 망우역과 7호선·중앙선·경춘선 환승역인 상봉역이 위치해 있어 강남·북으로의 이동이 편리하며, 망우로, 동1로, 동부간선도로, 북부간선도로, 외곽순환도로, 사가정길~암사동 도로 등 사통팔달의 교통여건을 갖추고 있다.



쇼핑과 공연 등의 문화공간과 테마 식음거리를 함께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꾸며졌다. 기존 고층의 복합 상가와는 달리 고객들의 이동이 편하고 시각적 효과가 뛰어나 구매력을 높일 수 있는 일석이조 효과를 누릴 수 있다.



AB동 지하 2층부터 지상 1층까지는 홈플러스가 입점해 있으며, 지상 1층부터 지상 3층에는 엔터식스가 성업 중에 있다. 쇼핑과 함께 휴식을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꾸민 1층 파크 애비뉴에는 ‘토니모리’ ‘롭스’ ‘룩옵티컬’ 등 화장품 및 잡화, F&B 매장이 들어선다. 2층에는 로코코 건축양식의 플라워 애비뉴와 젊음의 거리 다운타운 애비뉴로 구성되며 ‘잇미샤’ ‘SOUP’ ‘JJ지고트’ 등 여성복과 ‘유니클로’ ‘지오다노’, ‘폴햄’ 등 SPA 및 캐주얼 브랜드가 입점했다. 그 밖에 ‘더 바디샵’, 네일샵, 주얼리샵, ‘커피빈’ 등 젊은 고객이 선호하는 MD가 중심이 됐다.



3층은 유럽 도심 속 정원을 컨셉트로 한 가든 애비뉴와 함께 플랫폼 애비뉴, 그린 애비뉴로 구성된다. 가든 애비뉴는 ‘ABC마트’ ‘K2’ ‘밀레’ ‘코오롱스포츠’ 등 한층 강화된 아웃도어 MD를 선보이며, 플랫폼 애비뉴에는 ‘나이키’ ‘리복’ ‘아디다스’ 등 스포츠 및 패션 슈즈 전문숍이 구성된다. 그린 애비뉴는 ‘지이크’ ‘지오지아’ ‘트루젠’ 등 남성 캐릭터와 진 캐주얼, F&B 매장으로 꾸며진다.



C동은 상대적으로 식음시설이 부족한 엔터식스와 홈플러스의 유동인구를 끌어들이기 위해 식음존과 메디컬존으로 구성했다. 현재 ‘엔티엔스프레즐’ ‘포메인’ ‘테리야끼’ 등 식음업종과 치과, 약국, ‘이철 헤어커커’ 등 의료·미용 업종이 운영 및 오픈 준비 중이다.



이 밖에 중랑구청, 중랑경찰서, 중랑우체국, 이마트, 코스트코, 상봉터미널 등이 인접해 있어 편리한 생활이 가능하며, 중앙캠프숲(나들이공원), 중랑천 공원, 봉화산 공원, 용마산공원(둘레길)도 가까이에서 이용이 가능해 쾌적한 자연환경도 자랑한다. 상봉동 이노시티 분양 관계자는 “유니클로나 나이키 등 유명 브랜드의 입점을 직접 눈으로 확인하고 분양받을 수 있기 때문에 투자자들의 관심이 매우 높다”며 “임대료를 고려하여 분양가도 산정되어 있어 분양받고자 하는 수요자들의 문의가 지속되고 있다”고 말했다. 문의 02-492-0099.



정혜영 객원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