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가톨릭대학교, 838명 선발 … 3+1체제로 수능 반영

가톨릭대학교는 정시모집에서 가군 일반학생전형 483명, 특별전형 103명, 그리고 나군 일반학생전형 16명, 다군 일반학생전형 236명 등 838명을 선발한다.



 인문·사회계 및 자연·공학계(생활과학부 포함) 모집단위는 가군과 다군에서 분할모집하며, 간호학과는 가군과 나군에서 분할모집을 시행한다.



 일반학생전형은 가군(음악과, 신학과 제외)은 모집 인원 50%를 수능성적만으로 우선 선발하고, 나머지 50% 인원은 수능 70%와 학생부 30%를 반영해 선발한다. 나군과 다군은 수능성적만으로 선발한다.



 수능 반영 방식은 3+1체제로, 지원 모집단위별로 지정한 반영 영역의 표준점수를 활용해 반영 비율별로 환산, 반영한다. 탐구 영역은 모집단위 모두 2과목씩 반영하며, 가군의 성심교정 모집단위와 간호학과 및 신학과 특별전형은 수능시험에 응시한 탐구 영역과 학생부 반영 교과가 일치해야 한다.



 가군 일반학생전형의 학생부 교과 성적 반영은 국어, 영어, 수학, 사회 또는 과학 교과를 반영하며(음악과, 신학과 제외), 각 반영 교과별 석차등급 상위 4과목씩 총 16과목을 반영한다.



 2013년 2월 이전 고교 졸업자(재수생부터 해당)는 수능 비교 내신을 적용한다.



 원서는 가, 나, 다군 모두 12월 20일부터 24일까지 인터넷으로 접수한다. 신학과는 성신교정 교학과에서 직접 접수한다.



이창우 입학처장
 가톨릭대는 정시모집 신입생을 위한 1% 장학제도를 시행한다. 대학수학능력시험 국어, 수학, 영어 영역 각각 1등급이면서 탐구(2과목) 영역 백분위 평균 90% 이상(단, 국어, 수학, 영어 중 2개 영역에서 B를 선택한 자)이 1% 장학제도 대상에 해당한다.



 신학과와 간호학과를 제외한 모든 학과 신입생으로 이에 해당하면 입학단계에서 4년간 등록금 전액 지급, 4년간 면학장학금 매년 1000만원 지급(매 학기 17학점 3.5 이상), 노트북 무상 지급, 영어기숙사 무료 제공의 혜택을 받는다.



 재학 중에는 본교 의대 편입 및 약학대 진학을 위한 특별관리, 장기(1년) 해외연수 경비(등록금+기숙사비+항공료) 지급, 교환학생(자격자) 선발 시 우선권 부여 등의 특전을 누릴 수 있다.



 또 졸업 후 아이비리그 수준의 해외 명문대학의 대학원에 진학하면 3년간 매년 미화 3만달러를 지원하고, 본교 대학원에 진학하면 2년간 등록금 전액을 지급한다.



 한편 최근 수년 간 가톨릭대는 수요자 중심 교육에 집중하는 한편, 인바운드(Inbound) 국제화를 통해 캠퍼스 국제화를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그런 노력의 결과 산학협력 선도대학(LINC), 대학교육역량강화사업, 학부교육 선진화대학 등 교육 관련 주요 국책사업에 잇달아 선정되기도 했다. 올해는 입학사정관 협력중심대학에도 선정되었다.  



김승수 객원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