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네 이웃의 아내] 염정아, '변태 왕상무' 향한 화끈한 '돌려차기'

참고 참고 또 참던 채송하(염정아 분)가 결국 폭발했다.

9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네 이웃의 아내'에서는 민상식(정준호 분)의 제약회사 숙취음료 촬영이 힘겹게 시작된 모습이 그려졌다.

당초부터 채송하의 광고회사를 탐탁지 않게 여겼던 제약회사 왕상무(염동현 분)는 여자 톱스타를 섭외해 섹시 콘셉트를 강조한 촌스러운 콘티를 무리하게 강요했고, 그 의중은 광고 촬영에 그대로 반영됐다.

광고회사 내부의 반발은 물론 광고 제작자들까지 대놓고 불만을 털어놓았지만, 해당 광고 수주의 중요성을 인식한 채송하와 민상식은 왕상무의 뜻을 그대로 따랐다.

하지만 촬영장에 나타난 왕상무는 더 무리한 요구를 계속했다. 광고 촬영 전 여배우와 셀카를 찍는가 하면, 여배우에게 직접 섹시한 포즈를 지시했다.

무리한 요구에 촬영을 거부 사태까지 벌어졌지만, 채송하의 노력이 여배우의 뜻을 돌려 놓아 촬영은 재개됐다.

그러나 사태는 여기서 끝나지 않았다. 왕상무가 가슴 노출을 요구하며 "(옷을 자르게)가위를 가져오라"고 지시한 것.

결국 인내심의 한계를 느낀 채송하는 왕상무에게 다가가 화끈한 돌려차기로 복수했다.

방송뉴스팀 김형준 기자 mediaboy@joongang.co.kr

JTBC 핫클릭

[네 이웃의 아내] 염정아·김유석, 모텔에서 무슨 일이?[네 이웃의 아내] 공감백배 감성 OST 공개…추가열 참여 [네 이웃의 아내] "매회 기다려진다" 명사들의 호평 릴레이[네 이웃의 아내] 신은경 vs 윤지민, 기 센 두 언니의 맞대결![네 이웃의 아내] 네 남녀 갈등에 자체최고 시청률 경신!



Copyright by JTBC & Jcube Interactive.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