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한-호주 FTA 타결…자동차·가전 '수혜', 축산업계 '타격'

[앵커]

우리나라와 호주간 자유무역협정 FTA가 협상 개시 4년 7개월 만에 전격 타결됐습니다. 자동차와 가전제품은 더 팔게됐지만 호주산 쇠고기등은 더 들어오게 됐습니다.

보도에 유미혜 기자입니다.

[기자]

[윤상직/산업통상자원부 장관 : 한-호주 FTA 협상의 실질적 타결이 이뤄졌음을 확인하고 이를 오늘 대외적으로 발표하기로 합의했습니다.]

우리나라와 호주간 자유무역협정 FTA가 협상 개시 4년 7개월 만에 전격 타결됐습니다.

이번 협정은 국회 비준을 거쳐 2015년부터 공식 발효될 예정입니다.

그동안 양국간 교역은 철강과 석탄, 자동차와 축산을 중심으로 지속적으로 확대돼 온 상황.

특히 이번 타결로 우리 주력상품인 자동차와 가전제품은 협정 발효 즉시 무관세 수출이 가능해져 최대 수혜를 누릴 것으로 보입니다.

반면 농축산물은 단계적 관세 인하로 호주산 수입이 늘 수 밖에 없어 국내 농가와 업계에 타격이 불가피할 전망입니다.

실제 지난해 호주와의 농축수산 분야 교역액의 약 90%가 적자로 FTA가 발효되면 상황이 더 악화될 수 밖에 없습니다.

[이강우/전국한우협회 회장 : (한우)생산 농가로서는 수용할 수 없는 입장입니다. 대투쟁이라도 벌일 예정으로… ]

정부는 다만 쌀과 감자, 일부 과일 등 주요 민감 농산물 158개 품목에 대해선 기존 관세를 유지해 보호한다는 방침입니다.

JTBC 핫클릭

'환태평양 경제 협정' 참여 가닥…한중 관계 경색 우려도폭염·모래바람 뚫는 한국산 자동차, 한계를 넘는다KT, 정부 승인 없이 '전략물자' 무궁화 위성 해외에 팔아'전략 물자' 무궁화위성 2개, 보고도 없이 해외 매각오바마, 삼성폰 수입금지 수용…미국서도 "애플 편들기"



Copyright by JTBC & Jcube Interactive.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