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종혁 테이저건 직접 맞고도 쓰러지지 않아 '상남자 포스'

오종혁 테이저건 [사진 KBS 2TV ‘근무중 이상무’ 화면 캡처]




‘오종혁 테이저건’.

오종혁이 테이저건 실습에서 남자다운 모습을 보여줘 화제다.

3일 오후 방송된 KBS 2TV 3부작 파일럿 프로그램 ‘근무 중 이상무’에서는 데프콘·제국의 아이들 황광희 ·오종혁·기태영·이훈이 경찰학교에 입교하는 모습이 방송됐다.

이날 오종혁은 테이저건을 맞는 교육에서 이훈, 기태영, 데프콘, 황광희 등 멤버들이 몸을 사렸지만 손을 들고 자원했다. 특히 테이저건을 맞은 직후 외마디 비명을 지르며 정신력으로 버티며 ‘남자가 봐도 멋있는 멤버’로 급부상했다.

오종혁 테이저건 방송을 본 네티즌들은 “오종혁 테이저건, 역시 상남자는 틀리네”,“오종혁 테이저건, 고통스러웠을 텐데 잘 참네”, “오종혁 테이저건, 방송에서 이런것까지 보여줘야 하나”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근무 중 이상무’는 이훈, 기태영, 데프콘, 오종혁, 광희등 총 5명의 연예인이 경찰 교육부터 실제현장에 투입돼 경찰로서 활약하는 모습을 생생하게 담아낸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