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족저근막염 증가, '악! 발바닥 통증' 제대로 느꼈다면…


'족저근막염 증가'

족저근막염 환자가 급증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국민건강보험공단에 따르면 족저근막염으로 진료를 받은 사람이 2008년 5만812명에서 2012년 13만8492명으로 8만7680명이 늘었다. 5년간 2.7배가 되었고, 연평균 증가율은 28.5%다.

족저근막은 발뒤꿈치 뼈에서 시작해 발바닥 앞쪽으로 붙은 두껍고 강한 섬유띠다. 발바닥의 굴곡 모양을 유지하고 충격을 흡수하는 등 걸을 때 중요한 역할을 한다. 이 족저근막염은 반복적인 미세 손상으로 족저근막에 염증이 발생하는 것.

족저근막염은 흔히 하이힐을 많이 신는 여성들에게서 많이 발생하는데, 과체중도 발바닥에 하중이 많이 가해지기 때문에 발생 요인이 될 수 있다고 한다. 또 40~50대 중년 여성들에게서도 많이 나타난다. 호르몬 변화가 생기면서 발의 지방층이 얇아져 쿠션 역할을 제대로 하지 못하는 이유 때문이란다.

족저근막염 증가 소식에 네티즌들은 "족저근막염 증가, 하이힐 조심해야되는구나", "족저근막염 증가, 하이힐을 포기하기 힘든데", "족저근막염 증가, 습관이 중요할듯" 등 다양한 반응을 나타냈다.

(JTBC 방송뉴스팀)

JTBC 핫클릭

이보영·김우빈 연기대상, MC 제의 받아…"결정된 건 없다"이영자 닮은꼴 나타났다? 20대의 고민녀, 얼마나 닮았기에지숙 인간트리, 뜨겁게 변신한 쑥트리…"귀엽다"효린 유연석, 화려한 외제차 앞 인증샷 '은근히 잘 어울려'맹승지 몸무게 공개 '윤상현이 통통한 여자 좋단 말에…'



Copyright by JTBC & Jcube Interactive.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