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대구·경북, 첨단의료 글로벌 R&D 허브 향해 첫 발

대구경북첨단의료복합단지(사진)가 2009년 대구 혁신도시 안에 조성된 이후 만 4년 만에 핵심 인프라를 구축했다.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은 정부핵심연구시설인 신약개발지원센터·첨단의료기기개발지원센터·실험동물센터·임상시험신약생산센터 등 4개 센터 건립을 완료하고 지난달 29일 준공식을 했다. 이로써 첨복단지는 국가 차세대 신성장 동력인 보건의료산업 육성에 크게 기여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대구경북첨단의료복합단지 준공

신약개발지원센터는 신약개발 후보물질 연구 성과를 제품화 가능한 수준까지 발전시키는 데 실질적인 지원을 담당한다. 첨단의료기기개발지원센터는 첨단 의료기기 연구개발·설계·시제품 제작뿐 아니라 성능 평가와 전임상 단계까지의 과정을 돕는다. 실험동물센터는 의료기기 및 신약 개발 지원을 위한 동물실험 구역, 동물 수술실, 생체영상분석구역을 갖췄다. 임상시험신약생산센터는 글로벌 신약개발 가이드라인과 글로벌 품질관리 기준에 적합한 분석을 대행하는 사업을 통해 의약품 분석법 개발 및 제조공정 최적화로 국내 제약사를 지원한다.



김범일 대구시장은 환영사에서 “대구시는 수년 전부터 의료산업을 차세대 성장동력산업으로 정하고 첨단의료복합단지의 성공적인 조성과 첨단의료 R&D 인프라 구축에 과감한 투자를 하고 있다”며 “현재 건립 중인 뇌연구원, 한의학연구원 및 3D융합기술지원센터가 준공되면 첨단의료연구개발을 지원하는 최적의 환경이 조성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유승 대구경북첨복재단 이사장은 “이번 정부핵심연구시설 준공을 계기로 대구경북첨복재단은 첨단의료 분야 최고 역량을 갖춘 명실상부한 글로벌 R&D 허브 구축에 모든 역량을 결집해 나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첨복단지 입주 기업에는 ▶법인세 3년간 100%(이후 2년간 50%) ▶재산세 10년간 100%(이후 3년간 50%) ▶취득세 면제 등의 실질적인 혜택이 주어진다. 또 최대 10억원의 투자보조금이 지원되고 총 투자금액의 일정비율 범위 내에서 부지매입비·건축비·시설장비비 등 투자비 일부도 지원한다.



이날 준공식에는 새누리당 유승민 의원, 김범일 대구시장, 도재준 대구시의회 부의장, 김유승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이사장, 박상대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장, 류호영 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장, 복지부 최영현 보건의료정책실장 등이 참석했다.



류장훈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