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달 평균 라면 빈도, "일주일 동안 1회? 어제도 먹었는데…"

[중앙 포토]




‘한 달 평균 라면 빈도’.

우리나라 사람이 많이 먹는 음식 중 하나인 라면. 간편하면서도 맛까지 있으니 자꾸 찾게 된다. 사람들은 얼마나 자주 라면을 먹고 있을까.

한국갤럽은 전국 성인남녀 904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했다. 우리나라 성인의 라면 취식 빈도가 주간 평균 1.11회로 나타났다.

전체 응답자 중 59%는 최근 일주일 동안 1회 이상 라면을 먹었다고 답했다. 79%는 최근 한 달간 라면을 먹은 적이 있다고 말했다.

연령대별로 보면 40대 이하의 약 90%가 한 달 이내에 라면을 먹은 적이 있다고 답했다.

라면을 ‘우리 몸에 좋지 않은 음식’이라고 답한 응답자는 74%였다. ‘좋은 음식’이라고 답한 사람은 13%였다.

가장 좋아하는 라면 브랜드는 ‘신라면(39%)’이 가장 많았다. ‘삼양라면(14%)’, ‘안성탕면(8%)’, ‘너구리(6%)’, ‘진라면(4%)’가 그 뒤를 이었다.

네티즌들은 “한 달 평균 라면 빈도, 라면이 주식인데 어떡해”, “한 달 평균 라면 빈도, 몸에 안좋은 것이 더 맛있더라”, “한 달 평균 라면 빈도, 라면 없는 삶 상상할 수도 없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