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윤아 청소부 변신, 유니폼에 삼각수건 둘러도 "예쁘다"

[윤아 청소부 변신, 사진 KBS `총리와 나`]




 

‘윤아 청소부 변신’.



소녀시대 윤아가 청소부로 변신했다. 29일 KBS2 새 월화드라마 ‘총리와 나’ 제작진은 윤아 청소부 변신 사진을 공개했다.



윤아는 베이지색 유니폼을 입고, 머리에는 파란색 삼각 수건을 둘렀다. 한 손에는 빗자루도 들고 있다.



‘총리와 나’ 제작진은 “윤아가 기자의 진면목을 표현하기 위해 민낯에 가까운 얼굴과 머리 스타일을 유지하고 있다”고 전했다.



윤아 청소부 변신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윤아 청소부 변신, 유니폼을 입어도 빛이 난다”, “윤아 청소부 변신, 무슨 상황인데 청소부로 변신하나”, “윤아 청소부 변신, 윤아 누구한테 화내는 거야”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