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차 밑에 여자 깔렸다!" 중국 '수퍼맨'들의 필사적 구조

중국 저장성 닝보시의 도로에서 한 여성이 달리는 자동차에 깔리는 사고가 났습니다.



이 여성 어떻게 됐을까요?



화면 왼쪽, 화살표 방향입니다.



한 여성이 건널목을 건너다 차에 깔리는 사고가 났습니다.



운전자가 차 밖으로 나와 깔린 여성을 확인하고선 주변에 도움을 요청합니다.



사람들이 차 주변으로 점점 모여들더니 차를 들어올립니다.



여성은 그 사이 구조되고 넋을 잃은 채 바닥에 주저앉아 있습니다.



병원으로 실려간 이 여성은 시민들의 필사적인 구조가 아니었으면 자기는 죽었을 거라며 고마워했다고 합니다.



아찔한 순간이었지만 정말 다행입니다.



온라인 중앙일보·JTBC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