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일산 두산위브더제니스, 주변 전셋값보다 싸게 바로 입주

수도권 서북부의 초고층 랜드마크 아파트인 일산 두산위브더제니스 전경.


두산건설은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탄현동에 위치한 주상복합아파트 일산 두산위브더제니스의 전세보증금 반환보증 2차 상품을 출시한다. 최근 선보인 이 아파트 전세보증금 반환보증 1차 상품은 253가구 모집에 800여 명이 신청하는 등 인기리에 마감됐다.



전세보증금 반환보증 2차 상품은 전용면적 94㎡와 120㎡, 1450㎡ 등 3개 주택형 262가구다. 이번 상품의 전셋값은 95㎡가 1억7500만~1억9500만원, 120㎡는 평균 2억3000만원대, 145㎡는 평균 2억6000만원대다. 두산건설 관계자는 “이 아파트는 전셋값보다 저렴한 수준으로 각종 혜택과 동시에 바로 입주할 수 있는 게 장점”이라고 말했다.



공용관리비도 시공사가 지원해 개인이 납부해야 할 월 관리비는 중소형 아파트 수준에 불과하다. 120㎡ 기준 월 평균 관리비는 15만원(지난 7월 관리사무소 부과기준 평균금액) 정도다. 시스템에어컨(거실·안방)과 냉장고·김치냉장고·드럼세탁기·식기세척기·전기오븐 등 빌트인 가구를 거주 기간 내내 무상으로 제공한다.



‘수도권 서북부의 초고층 랜드마크’의 꼽히는 이 아파트는 경의선 복선전철 탄현역이 단지 바로 앞에 있다. 제2 자유로와 서울외곽순환도로 일산나들목 등도 가까워 서울은 물론 수도권 일대로 오가기 편리하다.



단지 내에 있는 대형 쇼핑몰은 지하 2층~지상 2층 규모 스트리트형으로 지어진 덕에 탄현역에서 단지 정문까지 걸으면서 편안하게 쇼핑할 수 있다. 쇼핑몰 지상 2층은 탄현역과 구름다리로 이어졌다. 이마트 탄현점이 인근에 있으며, 현대백화점과 킨텍스까지는 차로 5분 남짓 걸린다.



여느 주상복합아파트와는 달리 건폐율·용적률이 낮아 단지 내 녹지시설이 풍부한 편이다. 대지면적의 21.6%에 해당하는 1만2700㎡가 테마공원 등으로 꾸며졌다. 중앙 거리에는 분수로 된 열주와 선큰광장을 활용해 걷고 싶은 거리와 문화광장을 조성했다.



초고층 아파트답게 안전을 위한 각종 설계가 눈에 띈다. 리히터 규모 6의 강진과 초속 30m 강풍에도 견딜 수 있다. 소음·구조·환경·생활 등 주택성능 평가에서 최고등급(95점)을 받았다.



 PVC 단열창호, 22㎜ 로이복층유리, 이중창 등 다양한 마감재로 관리비도 아낄 수 있다. 한편 이 아파트는 선큰몰과 피트니스센터, 사인물 디자인 등 3개 품목이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디자인진흥원이 주관한 ‘2013 굿 디자인’으로 선정됐다.



 굿 디자인으로 선정된 선큰몰은 고벽돌과 철재 빔을 활용한 인더스트리얼 스타일을 적용해 온화하고 감성적 분위기를 자아내는 동시에 차별화된 외관 효과를 창출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분양 문의 1566-2700.



황정일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