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국타이어 겨울용 타이어 2종, 북극곰 발톱 디자인 구현, 눈길도 거뜬

한국타이어 윈터 아이셉트 에보.
겨울용 타이어가 일반 타이어에 비해 얼마나 더 안전할까. 보통 겨울용 타이어가 일반 타이어에 비해 제동 성능 등이 더 뛰어나다는 건 일반 상식처럼 알고 있지만 구체적인 내용에 대해서는 잘 모르는 소비자도 많다.



 한국타이어에 따르면 실제 눈길, 빙판길 테스트 결과 눈길에서 시속 40km로 달릴 때 겨울용 타이어는 제동거리가 18.49m인 반면 사계절용 타이어는 37.84m인 것으로 밝혀졌다. 겨울용 타이어가 사계절용 타이어 대비 제동 성능이 약 두 배나 탁월한 것으로 나타난 것.



 겨울용 타이어가 사계절용 타이어에 비해 제동 성능이 좋은 이유는 디자인과 구조 때문이다. 한국타이어 상품기획팀 이정학 팀장은 “겨울용 타이어는 영하에 가까운 기온과 눈길, 빙판길에서도 탁월한 제동력을 갖추기 위해 고무성분과 트레드(Tread) 디자인 및 구조를 차별화하고 있다”고 설명하고 있다.



 겨울용 타이어에는 저온 전용 특수 실리카를 함유한 고무를 사용한다. 빙판길과 눈길에서 노면과 마찰할 때 고무의 반발력을 낮추고, 저온에서도 딱딱하게 굳거나 얼지 않는 유연성이 좋은 고무이다.



 겨울용 타이어 트레드 표면에 삽입된 수많은 커프(트레드 표면에 새겨진 미세한 홈)는 뛰어난 엣지 효과를 발휘한다. 타이어 전면의 넓은 4줄의 직선 그루브는 우수한 배수 성능으로 눈이나 빙판이 녹아 타이어와 도로 사이에 형성되는 수막을 효과적으로 제거한다. 또한 충분한 접지면적을 확보해 강력한 접지력을 얻을 수 있다.



 한국타이어는 겨울용 타이어 신상품 2종을 선보였다. 새롭게 출시된 ‘윈터 아이셉트 에보(Winter i*cept evo)’와 ‘윈터 아이셉트 이지(Winter i*cept iZ)’이다. 한국타이어 서승화 대표이사 부회장은 “기존 겨울용 타이어에서 볼 수 없던 새로운 차원의 컴파운드 및 그루브(Groove) 디자인 등 다양한 신기술을 적용해 안전과 즐거움을 동시에 만족시킨다”고 강조했다.



 ‘윈터 아이셉트 에보’는 친환경, 초고성능 겨울용 타이어이다. 젖은 노면과 눈길에서 필수적인 핸들링과 제동력을 극대화했다. 북극곰 발톱 형상의 그루브 디자인과 3D 커프, 보조커프 등은 디자인 완성도를 높였다. 새로운 실리카 트레드 컴파운드를 적용해 회전저항을 감소시켜 겨울용 타이어의 약점이었던 연비 성능을 향상시켰다.



 스파이크 타이어의 성능을 모티브로 한 ‘윈터 아이셉트 이지’는 고장력 스파이크 화이바 컴파운드를 적용했다. 겨울철 노면과의 획기적인 마찰력 증강을 이루어낸 상품이란 평을 받고 있다.  



배은나 객원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