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인터넷·신용카드·술 … 한국이 세계 챔피언

국토 면적은 세계 109위 지만 인터넷 보급률, 신용카드 거래율, 음주 애호 등에선 세계 1위인 나라. CNN 인터넷판은 27일(현지시간) 한국을 이같이 조명했다. 방송은 “한국은 분단 문제 등으로 암울한 뉴스를 많이 내보내지만 세계 으뜸가는 것들이 있다”며 ‘한국이 다른 나라보다 잘하는 10가지’를 꼽았다.



CNN 인터넷판 '잘하는 10가지'보도

 첫손에 꼽은 게 세계 최고의 인터넷·스마트폰 접속(wired culture)이다. 인터넷 보급률(82.7%)과 스마트폰 이용률(78.5%)이 다른 나라들에 앞선다며 “한국인들은 스마트폰으로 물건도 사고 지하철에서 실시간으로 방송도 본다”고 했다. “미래가 어떤 모습인지 궁금하면 한국행 비행기표를 끊으라”는 게 CNN의 조언이다.



 신용카드 사용도 활발하다. 2011년 한국은행 자료에 따르면 한국의 1인당 신용카드 결제는 129.7건으로 같은 기간 캐나다(89.6건)나 미국(77.9건)을 크게 따돌리며 주요국 1위를 기록했다. CNN은 “모든 택시가 신용카드 결제기를 갖추고 있다”며 이런 편리함 때문에 서울이 세계 최고의 쇼핑 도시 중 하나일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한국의 주당 노동시간은 44.6시간으로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평균(32.8시간)을 훌쩍 뛰어넘는 1위다. 기업 회식 때 폭탄주를 즐겨 마시는 등 음주 문화도 세계 ‘넘버 1’이다. 신종 화장품 개발과 성형수술 빈도 등 외모에 대한 관심도 타의 추종을 불허했다. 이밖에 여성 골퍼들의 활약, 항공기 승무원들의 서비스, 소개팅 문화, 스타크래프트 게임 열광 등도 톱10 리스트에 올랐다.



강혜란 기자



관련기사

▶ 서울, CNN 선정 '세계 최고의 쇼핑 도시' 12위…1위는?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