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프로포폴 상습 투약 "검찰측 'A씨 프로포폴 혐의 사실무근'"

[사진 중앙일보 포토DB]




‘프로포폴 상습 투약’.



27일 스포츠동아는 톱스타 A씨가 프로포폴 상습 투약 혐의로 검찰 조사를 받았다는 보도를 했다.



그러나 같은날 검찰 관계자는 한 매체를 통해 보도가 사실무근이라고 밝혔다.



25일 연기자 이승연과 박시연, 장미인애가 프로포폴 투약 혐의로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스포츠동아는 이날 검찰이 올해 초 프로포폴을 상습 투약한 연예인 등과 해당 병원 및 관계자들을 상대로 광범위한 수사를 시작했다고 보도했다.



이어 A씨가 대중들에게 호의적인 이미지로 뜨거운 인기를 얻고 있는 스타라고 밝혔다.



네티즌들은 “프로포폴 상습 투약, 그래서 뭐가 진실인 거야?”,“프로포폴 상습 투약, A씨가 누구지?”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