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써니 조카 바보 "다정하게 번쩍 들어 안아" 훈훈하네~

써니 조카 바보 [사진 = 써니 인스타그램]


 

‘써니 조카 바보’.



‘써니 조카 바보’ 사진이 눈길을 끌고 있다.



써니는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번 주말에는요. 지훈이랑 산책하고 나서 비 오길래 카페에서 핫초코 한 잔씩”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 써니는 조카 지훈이를 번쩍 들어 꼭 안은 채 다정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특히 사랑스러운 눈빛을 보낸 써니는 조카 바보의 면모를 그대로 드러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써니 조카 바보’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써니 조카 부럽다”, “써니 훈훈하네”, “얼마나 예쁠까?”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