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설주의보 지역 "이렇게 추운데 눈까지 온다니…언제 날이 좋아지나?"

[사진 중앙일보 포토DB]




 

‘대설주의보 지역’.



추위 속에 눈 소식까지 전해졌다. 27일 전국에 많은 눈과 비가 내릴 전망이다.



전날 기상청의 예보에 따르면 이날 기압골의 영향에서 벗어나 북서쪽에서 확장하는 찬 대륙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전국에 눈과 비가 내릴 것으로 보였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전후로 서울을 중심으로 눈 또는 비가 내리고 낮부터는 눈으로 바뀐다.



또 강원과 경기, 충북과 경북 일부 지역에 대설 주의보가 내려졌다.



현재까지 대관령 7.5cm, 원주 2.5cm, 제천 4cm 등의 적설량이 기록됐다.



이날 아침 최저 기온은 영하 5도~ 영상 6도를 기록했고 낮 최고 기온은 영하 1도~영상 13도를 보인다.



추위는 29일까지 계속될 예정이고 30일부터 평년기온을 회복하여 점차 누그러질 전망이다.



네티즌들은 “대설주의보 지역, 교통 체증 걱정된다”, “대설주의보 지역, 두껍게 입고 다녀야지”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