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수능 만점' 2명 배출 중동고, 삼성그룹과 무슨 관계?

본문이미지
서울 중동고등학교/ 사진= 중동고등학교 홈페이지


2014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만점자 2명을 배출한 중동고등학교에 관심이 모아진다.



서울 강남구 일원동에 위치한 자율형 사립고인 중동고는 이번 수능에서 강상훈, 하형철군 등 만점자 2명을 동시에 배출했다.



중동고는 강남에서 상대적으로 조용한 지역인 일원동에 위치해 있으면서도 대치동 학원가와도 가까운 지리적 이점을 갖췄다.



1906년 4월 야간 학교로 설립된 이래 100년이 넘는 역사를 가진 명문 사학 고등학교다.



설립 당시 한어, 산술 2개 과목만을 가르치는 기관으로 출발했지만 점차 일반 교육과정을 담당하는 학교로 발전했고 1982년 야간 과정을 폐지했다.



1994년 삼성그룹에 인수돼 안정적인 성장을 거듭한 뒤 2009년 자율형 사립고로 지정됐으며 2011년 10월에는 삼성그룹의 재정 지원이 종료됐다.



삼성그룹을 창업자로서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부친인 고(故) 이병철 전 삼성 회장이 이 학교 출신이다.



이밖에도 문국현 전 유한킴벌리 사장, 김지하 시인, 한글학자 고 양주동 선생, 유홍준 교수, 배우 이병헌과 김수현 등이 이 학교 동문이다.



[머니투데이]



관련기사

▶ 서울대 의대 효과, 다시 뜬 외고 … 서울 6곳 경쟁률 2.1대 1

▶ 올해 수능 만점자 33명…문과 32명·이과 1명

▶ 2014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채점 결과

▶ '2015 수능 대비는 어떻게?' 채점결과 Q&A 보니

▶ 2014학년도 수능 표준점수 도수분포 보러가기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