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비 할리우드 영화 출연 "이번엔 브루스 윌리스? 잘 나가네~ 역할은 뭘까"

[비 할리우드 영화 출연, 중앙포토]




 

‘비 할리우드 영화 출연’.



가수 겸 배우 비(정지훈)가 할리우드 영화 출연 소식을 전했다. 비가 출연하는 영화 ‘더 프린스’는 브루스 윌리스, 존 쿠삭이 함께한다. 앞서 브루스 윌리스는 영화 ‘지.아이.조2’, ‘레드: 더 레전드’(레드2)에서 배우 이병헌과 호흡을 맞춘 바 있다.



26일 비 소속사 큐브DC에 따르면 “비가 EFO필름의 ‘더 프린스’에 합류해 브루스 윌리스, 존 쿠삭과 열연을 펼치게 됐다”고 전했다.



영화 ‘더 프린스’는 브라이언 A. 밀러 감독의 액션 스릴러다. 비는 브루스 윌리스(오마르 분)와 가까운 냉철하고 용감무쌍한 캐릭터 마크 역할을 맡는다고 한다.



비는 이 작품을 통해 남다른 포스와 압도적인 연기로 묵직한 존재감을 선사하겠다는 각오를 다졌다.



비 할리우드 영화 출연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비 할리우드 영화 출연 또 하는구나”,“비 할리우드 영화 출연, 잘 나가네?”,“비 할리우드 영화 출연, 브루스 윌리스랑 찍는다니”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