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엘 공식 입장 "본인 해명은 없어, 소속사만 사죄드린다는 공식 입장 전했을 뿐"

[사진 중앙일보 포토DB, 일간스포츠/ 김도연 트위터]




‘엘 공식 입장’.



남자 아이돌 그룹 인피니트의 멤버 엘의 소속사가 엘과 김도연의 열애설이 사실이었음을 인정했다.



26일 엘의 소속사 울림 엔터테이먼트는 “9월 엘의 열애설이 보도됐을 당시 엘은 만남을 인정하려 했다. 하지만 소속사는 아티스트 보호를 위해 교제 사실을 솔직하게 인정하지 못했다. 이에 대해 진심으로 사죄 드린다”는 글을 공식 홈페이지에 올렸다.



이어 소속사는 열애설 보도 후 두 사람이 단 한 번도 만나지 않았으며 현재 관계가 소원해진 것으로 알고 있다고 전했으나 두 사람이 아직 교제중인지, 결별했는지에 대한 사실은 제대로 밝혀지지 않았다.



김도연은 과거 tvN ‘화성인 바이러스’에 ‘초콜릿녀’편으로 출연했다.



김도연은 자신의 트위터에 열애설 보도 후 악플러들 때문에 지난 두 달 동안 매일 지옥 같았다는 심정을 밝히며 악플러를 고소하겠다는 입장을 보였다.



네티즌들은 “엘 공식 입장, 김도연 속상했겠네”,“엘 공식 입장, 엘은 아무 말도 없네”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