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월 3회 5% 할인, 백화점 체크카드 첫 출시

‘백화점 체크카드’가 나온다. 현대백화점은 “우리·부산·경남·대구은행 및 BC·우리카드와 손잡고 백화점 중 최초로 체크카드를 출시한다”고 26일 밝혔다. 이 카드로 현대백화점에서 상품을 구매할 경우 이용 실적과 관계없이 월 3회 5% 할인혜택을 받을 수 있다. 또 식당·주유소·영화관·서점·놀이공원 등 각 은행이나 카드사에서 제공하는 할인혜택도 받을 수 있다. 체크카드는 신용카드보다 연말 소득공제 혜택을 더 받을 수 있고, 계좌 잔액 범위 내에서 사용하기 때문에 지나친 소비를 막을 수 있어 최근 사용량이 늘고 있다.



 이번 체크카드는 고객·금융회사·백화점 3자에 모두 ‘윈윈’이라고 현대백화점 측은 설명했다. 현대백화점 하병호 사장은 “구매 실적과 상관없이 백화점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어 고객은 알뜰소비를 할 수 있고, 백화점·금융권은 새로운 고객을 창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백화점 체크카드는 28일부터 우리·부산·대구·경남은행 전국 2000개 영업지점에서 발급받을 수 있다.



구희령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