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방랑밴드 신봉선 "홍일점 신봉선, 가수들 사이에서 유일한 개그우먼"

[사진 중앙일보 포토DB, 일간스포츠]


‘방랑밴드 신봉선’.

tvN ‘팔도 방랑밴드’ 제작발표회가 25일 열렸다.

이날 개그맨 신봉선(33)이 서울 여의도에서 열린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팔도 방랑밴드’는 윤종신, 조정치, 뮤지, 데프콘, 신봉선, 엠블랙 승호로 구성된 ‘방랑밴드’가 대한민국 팔도를 돌아다니며 음악을 펼치고 희로애락을 나누는 프로그램이다.

신봉선은 “가수들이 주축인 ‘방랑밴드’에 들어오니 대우가 좋다. 홍일점 대우는 지금껏 다닌 팀 중 최고인 것 같다”며 “수지도 왔지만 오빠들이 여유로운 스케줄과 열정만으로 저를 뽑아줬다. 여섯 멤버들과 함께한다는 얘기를 들었을 때 촬영이 재미있겠다는 예감이 들었다”고 전했다.

이어 윤종신은 “사실 합격 통지를 미쓰에이 등 다른 여성 오디션 참가자에게도 했으나 연락 온 분이 신봉선 뿐이더라”라고 말해 주위의 웃음을 샀다.

네티즌들은 “방랑밴드 신봉선, 뭔가 안 어울리는 조합인데?”,“방랑밴드 신봉선, 더 유쾌하고 재밌을 것 같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