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미연 집공개, 깔끔한 인테리어…검소한 주방기구 '눈길'





‘오미연 집 공개’.



배우 오미연이 집을 공개했다.



20일 SBS ‘좋은 아침’에서는 데뷔 40년차 오미연의 일상과 가족 이야기가 방송됐다.



오미연의 집은 브라운 인테리어로 꾸며져 있었다. 특히 집 거실은 통 창문과 잘 조화된 가구 소품 등이 눈길을 끌었다. 오미연은 “제가 아름답지 집이 아름답냐”며 “이 집 기본 자재가 브라운이다. 커튼만 직접 했다”고 설명했다.



오미연은 주방에 들어가 20년 이상 된 보온병과 그릇들을 공개하며 검소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주방엔 고풍스러운 분위기의 그릇과 스푼 등이 놓여 있었다.



이후 오미연은 제작진이 거실에 놓인 금고에 대해 묻자 “선물 받았다. 돈이 있어야 쓸모가 있을 텐데”라며 웃어 보였다. 이어 오미연이 금고를 열자 제품 설명서가 쏟아져 나와 제작진을 웃음 짓게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