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54년 만이야, 솔양진이

대구지방환경청은 50여 년간 한반도에서 관찰된 적이 없는 희귀 새 솔양진이 수컷 1마리를 독도에서 발견했다고 19일 밝혔다. 참새목 되새과에 속하는 솔양진이는 날개 길이가 10㎝가량인 작은 새다. 북유럽과 시베리아 같은 추운 지역에 주로 산다. 숫자가 줄어 세계자연보전연맹이 관심조류로 지정했다. 한반도에서는 1959년 11월 12일 함경북도 웅진에서 암컷 1마리가 목격됐다고 북한학자들이 학계에 보고한 게 마지막 관찰 사례였다. 지난달 29일 처음 발견된 뒤 계속 독도에 머물고 있다. 사진은 솔양진이가 독도 동도 태양광발전 설비 부근에 앉아 있는 모습.



한반도 떠난 희귀새 독도서 발견

김윤호 기자



관련기사

▶ 희귀새 '솔양진이' 국내 첫 발견, 생김새 보니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