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JTBC '썰전' 이윤석 "'응답하라 1994'엔 내가 출연해야" 폭소 왜?

JTBC ‘썰전’은 지난해 ‘응답하라 1997’에 이어 또 한 번의 열풍을 몰고 온 드라마 ‘응답하라 1994’(이하 ‘응사’)에 대해 집중분석한다.



먼저 이윤석은 “소품이나 음악에 굉장히 신경 쓰는 것이 느껴진다. 그런데 리얼리티가 떨어지는 부분이 있다”고 운을 뗐다. “94년도에 개그맨 이윤석이 1년 만에 엄청난 인기를 얻어, 신촌 연세대 도서관에서 공부를 하고 있으면 여학생들이 창문 너머로 이윤석을 구경하러 왔었다”며 94년 연세대 교정의 리얼리티를 살리려면 자신이 드라마에 출연해야함을 강조했다.



‘응답하라 1994’와 당시를 추억하는 예능심판자들의 이야기는 14일 오후 11시 JTBC ‘썰전’에서 만나볼 수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