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필리핀 국가재난사태 "태풍피해로 1774명 사망, 80명 이상 실종 필리핀 비상"

[사진 중앙일보 포토DB]




‘필리핀 국가재난사태’.



필리핀 정부가 국가재난사태를 선포했다.



현지시각으로 11일 밤 필리핀의 아키노 대통령이 TV중계 연설에서 국가재난사태를 선포하며 복구에 박차를 가했다.



이어 아키노 대통령은 11억 페소(한화 약 270억 원)에 해당하는 ‘긴급대응기금’의 집행을 공식 승인했다.



현재 필리핀은 태풍 하이옌의 피해로 1774명이 사망했고 80명 이상이 실종 상태다.



태풍의 피해를 가장 크게 입었던 타클로반에 거주하거나 체류 중인 한국인 40여 명 중 10명의 소재가 아직 파악되지 않고 있다.



필리핀 국가재난사태 소식에 네티즌들은 “필리핀 국가재난사태, 중국까지도 피해가 있던데 시급한 복구가 필요하겠네”,“필리핀 국가재난사태, 인구 사망 수가 생각보다 많아서 놀랐다”,“필리핀 국가재난사태, 태풍의 위력이 크구나”등의 반응을 나타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